|533|2 영정바구니 좋은곳. 여기를 추천해 드려요.

thepaincenter.co.kr

Qna
    녹슨 세월호 앞에서 자식의 이름을 부르며 울었다
  • 박은미씨와 이금희씨는 영정 하나하나를 조심스럽게 바구니에 담았다. 새벽 5시40분 두 사람과 양승진 교사의 아내 유백형씨가 세월호를 따라 목포로 향하는 어업지도선에 탑승했다. 어둠을 뚫고 굵은 빗방울이...
  • 장례식장, 그 많은 조화···진심어린 추모 혹은 체면치레?
  • 영정사진 속 얼굴은 상복의 음울한 빛깔과 극적인 대비를 이루며 밝고 편안한 모습으로 조문객을 맞이한다.... 꽃바구니, 빈소 용품 등이 지원된다. 몇몇 용품에는 이 모든 지원의 주체를 당당히 드러내려는 듯 그룹의 로고...
  • 45일만에 유골 없이 치뤄진 염호석 열사의 장례식
  • 영결식을 마치고 약 700여명의 참석자들은 고인의 영정 사진과 소지품을 들고 삼성전자 본관을 한 바퀴 빙... 장바구니를 들고가는 임산부에게 바삐 출발하려는 화물차 운전수에게 점심을 먹고 나오는 회원들에게 물어보고...
  • 왕의 길 따라 꿈결처럼 자연 속으로
  • 틈바구니 속에서 명멸해갔다. 신라 마지막 군주 경순왕(? ~ 978)은 결국 국권을 고려에 넘기고 강원도 원주 용화산에서 생을 마친다. 훗날 사람들은 비통해 하며 간 그를 기리는 사당을 건립하고 그의 영정을 모셨다....
  • 관중들이 꽂아주고 간 돈, 편히 가시라고
  • ▲ 영정이 든 가마 만장깃발을 앞세우고 바로 뒤에 이렇게 작은 가마를 들고 갑니다. 이 작은 가마가 무엇인지... 이윽고 아낙네들이 먼저 바구니를 머리에 이고 농다리를 건너는 '농사철다리건너기'를 시작으로 상여가...
블로그 뉴스 브리핑
    [구여운 병영칼럼] 5월이 주는 선물
  • 10여 년 전에 가르쳤던 어린 제자의 모습을 뒤늦게 영정사진에서 발견한 것이다. 제자가 맞고 동생과... 언제나 받기만 하는 내가 선생님께 드릴 수 있는 것은 5월 스승의 날을 핑계 삼아 전하는 작은 꽃바구니와 편지 한...
  • ‘세월호 1주년’ 합동분향소 조문객 추모발길 이어져
  • 일부 조문객은 영정 앞에 헌화하고 출구로 나오면서 분향소 한 편에 놓인 희생학생들 이름이 적힌 꽃바구니와 편지글을 보며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. 오후 2시께 예정된 세월호 1주년 합동추모식은 결국 취소됐다....
  • 스승의날 남윤철교사 묘소찾은 단원고 졸업생들…“선생님 사랑합니다”
  • 꽃바구니를 조심스럽게 내려놨다. 새벽부터 안산에서 내려왔지만, 사제의 인연을 맺은 고인의 얼굴을 볼 수 없었다. 스승은 영정 속에서 환하게 웃는 모습으로 제자들을 맞이했다. 제자들은 울컥 서글픔이...
  • [르포]'벌써 1년'…고독사한 김운하 배우 1주기 추도식
  • 영정사진은 공연 중 촬영사진으로 대신했다. 5일장을 거쳐 25일 화장한 후, 유골은 고향 인천 바다에 뿌렸다.... 장례지도사가 흰 국화가 가득 담긴 바구니를 꺼내왔다. 한 사람에 하나씩 국화를 손에 들었다. 추모 시간은...
  • 스승의 날 세월호 합동분양소에도 제자들 발길 이어져
  • 영정 앞 제단에는 단원고 생존학생들이 가져다 놓은 카네이션 바구니 10여개와 그리움이 묻어나는 편지들이 정성스레 놓여 있었다. 카네이션 바구니에는 교사 이름과 "사랑합니다"는 글귀가 적힌 리본이 달려 있었다....